쉐마칼럼

조회 수 50 추천 수 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20년은 우리 모두에게 매우 특별한 한해였다. 우한에서 발생했던 코로나19으로 인해 일년내내 마스크를 입에서 뗀 적이 거의 없었기 때문이다. 많은 학교들이 사이버교육으로 전환했음에도 불구하고 우리 쉐마학교만큼은 작기 때문에 오프라인 수업이 가능했기에 작은 학교인 것이 특별히 감사한 한해였다.

  지난 10년간 해마다 12월이면 작은 음악회를 열어온 쉐마학교는 코로나19으로 인해 음악회를 여는 것이 불가능해졌다. 그런 이유에서일까 이번 크리스마스 전날에 우리는 거리를 두고 조촐한 크리스마스 잔치를 벌일 예정이다. 학년별로 연습한 성탄찬송도 부르고, 학년별로 요리를 해서 음식도 나눌 예정이다. 물론 음식을 먹을 때도 우리는 뷔페로 하여 거리를 두고 먹을 예정이다. 특별히 마니또 친구를 뽑아서 일주일동 안 그를 위해 기도해주고, 학생들 수준에 적합하게 특별하고도 정성어린 선물도 준비해서 크리스마스 전날에 선물나누려고 준비하고 있다. 교사인 우리도 그날이 웬지 기대되는 것은 동심이 다시 발동된 때문일까?

  '마니또' 하면 진실된 친구가 생각난다. 그런 김에 마니또에 숨겨진 의미를 알고 나누는 것이 큰 의미가 있을 것 같아서 마니또에 대하여 여러 자료를 찾아보게 되었다.

 

  마니또는 '매우 가까운 친구, 친밀하다'의 뜻을 갖는 스페인어 'manito'에서 유래한 것이라고 한다. 제비뽑기 따위를 하여 선정된 상대방에게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편지나 선물, 선행 등을 제공하는 사람이라고 자료에는 정의되어 있다.

  마니또는 제비 뽑기에서 지정된 친구의 수호천사가 되어주면서 상대 몰래 옆에서 도와주는 것이란다. 중요한 점은 들키면 안 된다. 마니또는 보통 이런 일을 한다는데, ‘친구가 힘들어할 때 슬며시 다가가 도와준다, 친구가 모르는 게 있으면 슬며시 다가가 가르쳐준다, 친구가 담당하게 된 청소를 친구 모르게 미리 하여 친구의 일을 돕는다, 친구가 없을 때 책상 위에 먹을 것을 살짝 올려놓는다, 친구와 눈이 마주치면 미소짓는다.’ 그리고 마니또는 기한을 정해놓고 그날이 오면 "내가 당신의 마니또였다"고 알려줘야 한다고 한다. 결국에는 그 친구에게 편지와 함께 선물을 증정하게 된다고 한다.

  진실로 이런 친구가 있다면 얼마나 마음이 든든하고 큰 힘이 될까? 성경에는 이런 친구 관계가 있는데 바로 요나단이 다윗의 마니또이지 않았는가? 그 누구보다도 예수님께서 어두운 땅에 오셔서 사람이 친구를 위하여 자기 목숨을 버리면 이에서 더 큰 사랑이 없나니(요한복음15:13)’ 하시며 친구인 우리를 위해서 목숨까지 바치시면서 우리들의 마니또가 되어 주시고, 삶의 유일한 소망이 되어주셨다.

 

 

다윗과 요나단.png

우리 쉐마학교 학생들 간에 예수님의 마음을 품은 진실한 우정이 싹터나기를 우리 교사들은 기도한다. 깊은 사랑을 품고 평생 친구로 살아가기를 주님께 기도한다.

끝으로 성경에도 친구에 대한 구절이 참 많은데, 그중에서 몇몇 귀한 말씀을 정리해보았다.

 

- 친구는 사랑이 끊어지지 아니하고 형제는 위급한 때를 위하여 났느니라 [잠언 17:17]

- 너그러운 사람에게는 은혜를 구하는 자가 많고 선물 주기를 좋아하는 자에게는 사람마다 친구가 되느니라 [잠언 19:6]

- 마음의 정결을 사모하는 자의 입술에는 덕이 있으므로 임금이 그의 친구가 되느니라 [잠언 22:11]

- 친구의 아픈 책망은 충직으로 말미암는 것이나 원수의 잦은 입맞춤은 거짓에서 난 것이니라[잠언 27:6]

철이 철을 날카롭게 하는 것 같이 사람이 그의 친구의 얼굴을 빛나게 하느니라59. [잠언 27:17]

 

 

추천해주신 분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진정한 친구’ 와 ‘마니또 (manito)’ 2020년은 우리 모두에게 매우 특별한 한해였다. 우한에서 발생했던 코로나19으로 인해 일년내내 마스크를 입에서 뗀 적이 거의 없었기 때문이다. 많은 학교들이 ... file 정겨운설리반 2020.12.23 50
108 종교개혁일과 할로윈 file 정겨운설리반 2020.10.30 80
107 ‘한 아이를 키우려면 온 마을이 필요하다’ 정겨운설리반 2018.11.28 6594
106 (성시) 주께서 나를 사랑하시니 file 김태욱 2017.12.12 469
105 하나님이 주신 내 인생의 사명은, file 김태욱 2017.11.28 443
104 대속(代贖),구속(救贖),속량((贖良) = Redemption file 김태욱 2017.09.13 1422
103 은혜언약의 중보자이신 그리스도 file 김태욱 2017.06.02 171
102 죄를 제대로 물리칠 수 있는 유일한 길은 '하나님 안의 쾌락(즐거움,만족,기쁨,행복..)을 극대화'하는 것입니다 file 김태욱 2017.04.23 683
101 Christmas =성탄절 [聖誕節] = 예수의 탄생을 기념하는 날 file 김태욱 2016.12.24 362
100 숨겨진 아름다움 file 김태욱 2016.12.21 108
99 참 아름다운 예수님 file 김태욱 2016.12.08 119
98 만일 내 안에 ~~ [C.S.Lewis & Augustine] {웨스트민스터 소요리문답 1문: 사람의 제일 되는 목적이 무엇입니까?} file 김태욱 2016.11.07 492
97 말씀의 손 예화 [Word Hand Illustration] file 김태욱 2016.11.07 383
96 하나님과 이야기할 시간을 가지라 -헬렌 프라쯔- file 김태욱 2016.10.11 143
95 기도의 손 예화 (Prayer Hand Illustration) 및 기도에 관련된 말씀들 file 김태욱 2016.09.27 721
94 주기도문 (NLT, 쉬운성경) file 김태욱 2016.09.27 439
93 웨스트민스터 소요리문답 98문~107문 (주기도문) file 김태욱 2016.09.27 443
92 눈물 흘려본 사람은 남의 눈물을 닦아줄 줄 안다. file 김태욱 2016.07.11 176
91 성찬[the Lord's supper] : 성찬과 성찬의 합당한 참여 (웨스트민스터 소요리문답 96,97문) file 김태욱 2016.06.20 617
90 웨스터민스터 소요리문답_제94문~95문[성찬] file 김태욱 2016.06.20 14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
XE1.9.9.3 Layout1.1.5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